안전놀이터

안전놀이터

노건호-연철호 500만弗 공동운영 수사|노건호(자료) 檢, 건호씨 계좌내역 등 생활비 추적(서울=연합뉴스) 성혜미 기자 = 대검 중수부(이인규 검사장)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장남 건호씨가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의 돈 500만 달러를 이용해 사촌매제인 연철호씨와 함께 사업을 공동 운영한 것이 안전놀이터아닌지를 14일 집중 조사하고 있다.검찰은 이날 건호씨와 연씨를 재소환해 조사하는 한편 이들이 제출하거나 검 찰이 확보한 `타나도 인베스트먼트’와 `엘리쉬&파트너스’와 관련된 각종 투자계약서와 회계자료를 토대로 자금 이동 상황을 분석하고 있다. 검찰에 따르면 연씨는 작년 2월 자신이 세운 `타나 도 인베스트먼트’의 홍콩 계좌로 박 회장으로 안전놀이터부터 500만 달러를 송금받은 뒤 200만 달러는 이 계좌에 남겨놓고 나머지 300만 달러 정도를 또 다른 자신
안전놀이터
갯수가 많았기 때문이였다. 그러나, 아무리 머 안전놀이터리를 쥐어잡아 땡겨도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